여백
상단여백
HOME 부동산&건설 창업건설
공장입지의 新 패러다임, 대구 최초의‘아파트형 공장’개관19일, 대구지식산업센터 개관식 개최 중소기업에 저렴한 사업장 제공 및 근무환경 개선으로 생산적 일자리 창출 지원

제3산단내 전자기계제품 분야 제조업에 종사하는 김 과장은 다니는 회사가 대구지식산업센터에 입주한 후 출근길이 즐겁다. 예전 같으면 복잡한 산단 내부 도로에 비집고 주차를 하느라 진땀을 빼고, 출근 후에는 반(半)실내 작업장에서 더위와 추위를 몸소 느끼며 작업을 했을 텐데 회사가 대구지식산업센터에 입주하면서 근무여건이 훨씬 좋아졌다.

 

김과장은 입주기업 전용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엘리베이터를 타고 5층에 있는 회사로 출근한다. 작업장은 냉난방시설이 구비되어 있고 언제든 아메리카노를 즐길 수 있는 카페도 건물 내에 있다.

 

내년부터는 점심식사도 구내에서 해결할 수 있고 건강관리를 위한 헬스장도 구비된다니 다른 일반 공장에 근무하는 동료들이 내심 부러워하는 눈치다

 

○ 대구시는 12월 19일(화) 오후 2시 대구지식산업센터(침산동) 1층에서 『대구지식산업센터』개관식을 개최한다. 센터는 중소기업에 저렴한 사업장을 제공하고 근로자 근무환경 개선을 통해 생산적인 일자리 창출 지원을 위해서 건립됐다.

○이날 행사에는 권영진 대구시장, 최길영 대구시의회 부의장, 정태옥 국회의원, 홍의락 국회의원, 황병욱 ㈜티이씨씨 입주기업 대표 등 2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대구지식산업센터는 지난 2010년 중소기업청(現 중소벤처기업부)「노동집약형 아파트 공장 설립 시범사업」대상지로 부산, 광주와 함께 선정돼 2014년 토지 매입 후 그해 12월 착공한 이래 약 2년 동안의 공사를 마치고 이번에 개관식을 가진다.

 

○ 총 269억원이 투입돼 북구 오봉로 164에 건립된 대구지식산업센터는 지하1층, 지상8층 규모로 도심형 아파트형 공장 46실, 구내식당, 체력 단련장, 교육장, 기숙사 등의 지원시설로 구성돼 있다.

 

○ 한편 대구지식산업센터 입주는 유해물질 배출여부, 보유장비 하중제한 초과여부, 산업단지관리기본계획상의 입주제한 업종여부 등의 제한을 사항을 두고 이뤄지고 있으며, 올해 4차례의 분양을 통해 ㈜티이씨씨 등 22개 기업이 입주해 약 200여명의 근로자가 근무하고 있다.

※ 입주율: 96% (총46실 중 44실)

 

○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지식산업센터는 지역의 경쟁력 있는 중소기업 및 영세업체들에게 민간보다 훨씬 저렴한 사업장을 제공하고 근로자 근무여건을 개선함으로써 대구지역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 행사개요

 

❍ 일 시 : ’17. 12. 19.(화) 14:00

❍ 장 소 : 제3산단 대구지식산업센터(북구 침산동)

❍ 초 청 자 : 200명 정도

- 국회의원: 정태옥 의원(북구갑), 홍의락 의원(북구을) 등

- 市 의 회 : 최길영 부의장, 건설교통위원회 위원 등

- 기타내빈 : 지식센터 입주기업 대표 및 산단관리공단 관계자 등

❍ 내 용 : 테이프 컷팅, 개관식, 입주기업 방문, 축하공연 등

 

 

▣ 행사일정

 

 

구분

시 간

주요내용

비고

축하공연

13:40-14:00

20‘

ㅇ 퓨전국악 두드림

식전행사

개관식

14:00-14:05

5‘

ㅇ 내빈 및 주요인사 입장

 

14:05-14:15

10‘

ㅇ 개식선언,국민의례 및 내빈소개

사회자

14:15-14:20

5‘

ㅇ 경과보고

산단재생과장

14:20-14:25

5‘

ㅇ 기념사

시장

14:25-14:35

10‘

ㅇ 축사

정태옥 의원

최길영 부의장

14:35-14:40

5‘

ㅇ 유공자 시상

시장

테입커팅

14:40-14:50

10‘

ㅇ Tape-Cutting, 기념촬영

 

기업방문 등

14:50-15:30

40‘

ㅇ 입주기업 방문, 다과회 및 업체간담회

환송

15:30~

 

ㅇ 내빈 환송

 

황혜민 기자  sisa@nownews.kr

<저작권자 © NOW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