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상단여백
HOME 부동산&건설 창업건설
동구 안심연료단지 내 연탄공장 올해 안에 철거 된다年內 지장물 철거 80%, 기반조성공사 30% 목표

     

     동구 주민 최대 숙원사업의 안심연료단지 도시개발사업                  

지난해 10월부터 지장물 철거공사를 시작으로 현재 98%의 토지확보로 철거작업이         한층 탄력을 받고 있다.약 2천 가구에 6천 여 명을 수용하는 안심뉴타운 조성공사는      금년 상반기 중 100% 토지를 확보할 예정이다. 현재는 노동청에 석면제거 신청 후 승인된 건물부터 철거 작업을 하고 있으며 약 4%의 공정율을 보이고 있다.

현재 영업중인 연탄공장 3개 업체 가운데 2개 업체는 연탄수요가 감소하는 4월 이후에는 사업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적극 협조하는 방향으로 협의를 진행 중이며, 이전을 거부하고 있는 다른 1개 업체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설득작업을 진행 중이다.

지장물 철거공사와는 별도로 기반조성공사는 2월경에 설계도서를 작성하여 3월경에 조달청 발주를 통하여 4월 말경에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안심연료단지는 1971년도에 조성되어 그동안 서민연료의 안정적인 공급과 지역경제에 많은 역할을 하여 왔으나 지금은 도시발전에 따른 환경문제 대두와 정부 에너지 정책의 다변화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게 되었다.

연탄수요 극감과 탈 석탄정책 표방으로 연탄 정부 지원금이 2020년에는 중단될 것으로 보인다. 전국 연탄수요를 보면 소비처 감소, 타연료 전환 등 2016년은 2015년 보다 15% 감소되었으며 2020년까지 매년 10%정도 감소될 전망이다.

한편 대구시에서는 연탄공장 폐쇄에 따른 서민생활 안정화 차원에서연탄수송비 지원에 관한 조례를 지난해 제정하여 역외 연탄 수송업체를 선정하여 수송비를 지원하는 등 연탄을 사용하는 시민들에 불편이 없도록 대책을 수립했다.

권혁 기자  sisa@nownews.kr

<저작권자 © NOW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