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상단여백
HOME 행정 기관
2003년 2월18일 대구지하철 중앙로역 화재참사를 기억합시다!안전과 생명의 도시로 만들어 갑시다!

○ 2·18안전문화재단(김태일 이사장)은 대구지하철중앙로역 화재참사 15주기에 대구시민안전주간행사를 진행한다.

○ 행사를 통해서 일상에서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다시는 이러한 사 고가 발행하지 않도록 반성하고 다짐하는 시간을 시민들과 함께 나누고자 한다.

○ 최근 제천스포츠센터와 밀양요양병원 화재참사처럼 우리사회는 여전히 각종 안전에 취약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대구시민안전주간행사는 다시한번 주변 을 되돌아보고 위험으로부터 스스로를 지킬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 이다.

○ 대구시민안전주간(2월14일~20일)에 중앙로역 기억공간에서는‘시민추모의 벽’을 운영하여 시민들과 소통과 공감의 시간을 가진다. 특히 대구시가 주최한 ‘2017재난안전포스터공모전’에서 수상작품을 전시하므로 재난 및 안전에 대한 시민들의 경각심을 제고하고 재난예방문화확산에 기여한다.

○ 2월18일 오전9시부터 12시까지 대구도시철도공사 지하강당에서 15주기 추모 행사가 진행된다. 추모행사에는 감사의 시간을 마련하여 참사이후 사고수습 과정에서 고마운 분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 당시 DNA 감식을 통해 실종 자 가족을 찾아준 국립과학수사연구소를 대표해서 정낙은 박사가 참석한다. 시민사회단체대표해서 정학선생님, 메모리즈 영상을 통해 참사의 원인과 부 실한 지하철 관리실태를 고발한 현종문 감독이 참석한다. 향후 지속적이고 다양한 분야에서 감사의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 또한 18일은 2·18안전문화재단과 대구도시철도공사는 사고의 교훈을 시민들에게 알리고 시민들의 추모동참을 유도하기 위해 승객안내방송을 시행 한다.

사고발생시간인 9시53분에 1,2호선 본선을 운행하는 모든 열차에서 안내방 송을 하며 중앙로역에 진입하는 상하행선 첫 열차는 중앙로 진입 전 본선 터널에서 안내방송을 하고 5초간 경적을 울려 승객들이 추모에 동참하도록 유도한다.

○ 18일 저녁7시에는 2·18안전문화재단과 포럼창조도시를 만드는 사람들, 한 국가곡회가 주최하는 ‘대구시민이 만드는 추모음악회’가 대구콘서트하우 스 챔버홀에서 진행되며 전석 무료이다.

○ 19일에는 안전관련도서 218재단활동백서(2017)발간, 218아카이브자료집(14 권) 출판, 218연구총서(1)‘재난개입과 인도주의적 지원 지침서’도 출판한 다.

특히, 2.18아카이브자료집은 2003.2.18.화재참사와 관련한 공공부분에서 생 산한 자료를〈국가기록원〉에서 확보하여 묶은 것이다. 재난관련연구에 큰 도움을 줄 수 있는 유용한 자료가 될 것이다.

○ 20일 오전10시부터 정오까지 공무원교육원에서 시민안전의식 함양 특별교육 을 진행한다. 소화기․소화전 사용법, 안전취약계층 재난대피방법, 재난구호 활동사례를 교육한다

이 날 오후2시부터 안전문화캠페인(국가안전대진단,화재,지진)행사가 반월 당역에서 진행된다. 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회 회원들이 리플렛과 홍보 물를 배부한다.

○ 2·18안전문화재단은 대구시민안전주간을 통해 지역에서 안전문화운동 확산 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권혁 기자  sisa@nownews.kr

<저작권자 © NOW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