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상단여백
HOME 성공&피플 기업과사람
대구가톨릭대 안광학융합기술사업단, 풀뿌리기업육성사업에 선정경산지역에 생태계 조성된 콘택트렌즈 기업 지원

대구가톨릭대 산학협력단 안광학융합기술사업단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콘택트렌즈 기업육성사업’이 중소벤처기업부의 2018년 풀뿌리기업육성사업 에 선정됐다.

안광학융합기술사업단은 △시험분석 및 인증 지원 △시제품 제작 지원 △디자인 개선 등을 중심으로 비 R&D 사업을 추진하며, 참여기관인 ㈜비젼사이언스와 ㈜비에스코퍼레이션은 컬러렌즈 착색제 및 인쇄공정 기술개발을 진행한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경북 경산지역을 중심으로 산업생태계가 잘 조성된 콘택트렌즈 기업을 지원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경산시 권역에는 금형코어, 몰드, 콘택트렌즈, 렌즈솔루션, 케이스 제조 등 20여개 콘택트렌즈 기업이 있다.

특히 경산시는 안광학산업을 적극 육성하기 위해 지식경제산업단지에 특화단지를 조성해 산업 육성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으며, 대구가톨릭대는 콘택트렌즈 분야 공인시험기관 자격 취득을 추진하고 있다.

우리나라 콘택트렌즈 수출액은 2017년 1천765억 달러(전년 대비 16.2% 증가)로, 대구‧경북권은 이 중 수도권 다음으로 많은 약 35%를 차지한다.

김종재 대구가톨릭대 산학협력단장은 “세계 콘택트렌즈 시장이 매년 6% 이상 성장함에 따라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노력이 치열하다. 경산지역 기업들이 가격 및 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 깨어있는 시민의식이 대구의 미래다. -

권혁 기자  sisa@nownews.kr

<저작권자 © NOW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